About us Business Speakers Forum & Events News Gallery Contact us ENG HOMEPAGE
News
보도자료
 
작성일 : 19-07-18 15:46
[fftk2019]신디 오우 듀폰 총괄본부장 "혁신지향적 규제당국 만들어야"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92  
   http://www.metroseoul.co.kr/news/newsview?newscd=2019071400093 [28]

신디 오우 듀폰 총괄본부장 "혁신지향적 규제당국 만들어야"


신디 오우 듀폰 뉴트리션 amp 바이오사이언스 규제 및 제품관리 총괄본부장 아시아태평양 이 지난 11일 2019 퓨처 푸드테크 코리아 Future Food Tech Korea, FFTK 2019 포럼에서 강연을 하고 있다. 메트로 손진영 기자
▲ 신디 오우 듀폰 뉴트리션&바이오사이언스 규제 및 제품관리 총괄본부장(아시아태평양)이 지난 11일 '2019 퓨처 푸드테크 코리아(Future Food-Tech Korea, FFTK 2019)' 포럼에서 강연을 하고 있다./메트로 손진영 기자

[2019 푸드테크 포럼]신디 오우 듀폰 총괄본부장 "혁신지향적 규제당국 만들어야"

신디 오우 듀폰 뉴트리션&바이오사이언스 규제 및 제품관리 총괄본부장(아시아태평양)은 미래 식품 산업의 발전을 위해 "혁신지향적 규제 당국을 만들어 가야한다"고 밝혔다.

신디 오우 총괄본부장은 지난 11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에서 열린 '2019 퓨처 푸드테크 코리아(Future Food-Tech Korea, FFTK 2019)' 포럼에서 "지금은 현재와 미래 트렌드는 무엇이고, 현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술을 어떻게 사용 할지를 고민해야 한다"며 이 같이 말했다.

유엔식량농업기구(FAQ) 보고서에 따르면 2050년에는 지구 인구가 98억 명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신디 오우 총괄본부장은 미래 식품 산업의 성공을 위해선 소비 흐름을 읽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신디 오우 총괄본부장은 미래 소비의 주축인 밀레니얼 세대를 언급했다. 그는 "청년층의 경우, 한끼를 먹는 것이 문제가 아니라 먹었을 때 드는 감정이나 생각이 더 중요하다. 즉, 상징적인 구매가 이루어지고 있다는 것"이라며 "청년층이 점차 성장하면서 동물을 대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게 여겨지고 있다"고 말했다. 

식품 업계는 이러한 흐름에 따라 지속가능한 식품을 개발하고, 안전성을 증명해 시장에 도입하고 있다. 

그는 "식품 가공의 지속 가능성에서 효율성을 높이고 폐기물 배출을 줄이고 있다. 소화를 잘 되게 하는 수용성 제품을 만드는 것이 그 예"라며 "이러한 제품의 안전함을 증명해 시장에 도입하는 게 목표다. 싱가포르나 말레이시아 등에서 순차적 승인을 받아나가고 있으며, 한국에서도 파트너를 찾아 사업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인식 개선은 변화를 위한 초석이다. 그는 "규제 당국은 10년 이상 개발한 제품에 대해서도 안전성과 데이터를 더 중요하게 여기고, 표준화에 굉장히 신경 쓴다"면서 "포럼이나 세미나를 열고 전문가를 초청해 인식 개선의 기회가 많이 만들어진다면 혁신지향적 규제 당국을 만드는 것도 충분히 가능한 일"이라고 말했다.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78 자람빌딩 10층 (04168) | TEL : 02-6020-6833 | spring@acres.co.kr
copyrightⓒ2014 Acres International all rights reserved.